게이밍 유저라면 한번쯤 들어보았을 마우스패드,

슬라이딩에 최적화된 강화유리 마우스패드인 맥스틸社의 G-PAD를 소개해보겠습니다.

G-PAD는 강화유리로 제작되어 외부 이물질에 대해 강인하며

반영구적으로 사용가능한 장점이 있습니다.

백문이 불여일견, 바로 살펴보겠습니다.


G-PAD의 패키지 사진입니다.

우측 하단 동그란 구멍을 통해 패키지를 뜯기전 강화유리의 색상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후면엔 제품의 특징이 나타나있습니다.

스냅현상(불균일한 마우스 포인터 움직임)이 없으며

미세조절이 가능하다는 장점과

광마우스는 4000FPS 이상의 스캔율을 가진 제품을 권장한다고 기재되어있습니다.





패키지를 열어보면 배송중 파손을 방지한 충격방지용 스펀지가 자리잡고 있으며

G-PAD 좌,우측에 종이박스 형태로 고정되어있는 모습입니다.





G-PAD 모습입니다.

좌측 하단에 맥스틸社의 로고와 제품명(G-PAD)가 표기되어있습니다.





강화유리 또는 알루미늄 재질의 마우스패드는 상대적으로

천 재질의 마우스패드보다 마우스 피드 소모율이 높은데

이를 방지하고자 G-PAD엔 마우스 피드 및 마우스 바닥면 프레임을 보호하기 위한 

세이프가드를 구성품으로 제공합니다.





맥스틸社의 Tron G91 게이밍 마우스를 올렸을때 넉넉한 공간임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G-PAD 하단엔 논슬립 패드가 각 모서리마다 배치되어

과격한 슬라이딩시에도 흔들림없이 마우스를 조작할 수 있습니다.

논슬립 패드가 높으면 마우스 조작시 손목부에 불편한 느낌을 주는데

G-PAD의 경우 바닥면에서 약 8mm의 높이를 보여 조작시 불편함은 없었습니다.





맥스틸 G-PAD(주황색)과 G2-PAD를 비교해봤습니다.

G2-PAD의 경우 광활한 넓이탓에 책상이 좁은 유저라면 G-PAD가 더 적합할것으로 보입니다.




(마우스 테스트 프로그램의 출처는 http://pdbaby.tistory.com/128  입니다.)
 
마우스 테스트 프로그램을 통하여 마우스 움직임을 확인해봤습니다.

마우스 조작중 슬라이딩없이 빠르게 멈출 수 있었습니다.

천 패드의 경우 과격한 움직임시 마우스 포인터를 멈추기위해 

손목에 힘이 더 들어갔던 반면

G-PAD의 경우 높은 그립력덕에 불필요한 힘을 낭비할 필요가 없었습니다.


게이밍 유저라면 마우스에 대한 투자도 좋지만 

마우스 센서가 인식하는 재질 또한 중요하기에

강화유리 마우스 패드에 대해서도 한번 고려해보면 좋을것같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WRITTEN BY
divenire
Electronic Life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secret

ASUS ROG SPECIALIST 서포터즈 2기 모집 소식입니다.


일반 유저들보다 빠르게 메인보드와 그래픽카드를 경험해볼 수 있는 서포터즈 프로그램!


뛰어난 안정성,퍼포먼스,디자인을 갖춘 ASUS 제품군을 체험할 수 있는 기회입니다.


자격 조건에 맞는 유저라면 주저하지말고 신청하세요! 




신청 주소 : http://event.danawa.com/asus_170206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C > Hardware 뉴스' 카테고리의 다른 글

ASUS ROG SPECIALIST 2기 모집!  (0) 2017.02.13

WRITTEN BY
divenire
Electronic Life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secret